서울에너지공사, 시민참여 감축사업으로 배출권 인증
서울에너지공사, 시민참여 감축사업으로 배출권 인증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1.10.08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개소 공동주택 지역난방 전환사업, 5.4만톤 배출권 확보
공동주택, 직접 사업자로 참여...온실가스 감축 신모델 제시

[에너지신문] 서울에너지공사가 건물부문 난방방식 전환 온실가스 감축사업의 실적을 인증받아 총 5만 4000톤의 배출권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인증된 온실가스 감축실적은 신월시영아파트 등 14개 공동주택단지에서 5만 3727tCO2eq다. 현재 KOC(온실가스 감축실적) 시세로 약 15억원 규모다.

해당 사업은 기존 중앙난방방식에서 지역난방 방식으로 전환한 공동주택단지와 공사가 공동 추진한 사업이다. 공동주택이 직접 사업자로 참여해 배출권 수익을 함께 공유하고, 정부로부터 인증 받은 것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새로운 비전을 제시했다는 의미가 있다는 평가다.

서울에너지공사는 다양한 온실가스 감축사업 발굴을 통해 승강기 회생제동장치 보급, 복지시설 태양광 발전사업, 탄소상쇄숲 조성 등 온실가스 감축사업을 추진 중이며 연내 환경부의 승인·인증을 받아 약 146tCO2eq의 감축실적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김중식 서울에너지공사 사장은 "서울시는 건물부문 온실가스 배출비중이 68.2%를 차지하고 있어 다양한 건물부문의 온실가스 감축이 필요하다"며 "이번 건물부문의 배출권 인증 성과는 출범 이후 서울시의 온실가스 감축목표 달성 및 공사의 ESG경영을 향해 걸어온 행보의 대표적인 결실"이라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도 서울시의 에너지·기후위기 대응을 선도하는 기관으로서 다양한 분야의 감축사업을 발굴, 확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 서울에너지공사 본사 전경.
▲ 서울에너지공사 본사 전경.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