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신산업분야 유망기업 13팀 선정…창업‧사업화 지원한다
수소·신산업분야 유망기업 13팀 선정…창업‧사업화 지원한다
  • 정애 기자
  • 승인 2021.10.28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특허청, 지식재산 창업기업 결과 발표‧투자유치설명회 가져
수소분야 최우수상 (주)엘프시스템, 신산업분야 (주)티아이 등 13사 선정
총 2300만원 포상 및 도전! K스타트업 2021 통합본선 진출권 부여

[에너지신문] 산업부는 28일 특허청과 함께 프론트원(서울 마포구 소재)에서 수소와 신산업분야 유망 지식재산 창업기업을 발굴하기 위한 ‘제2회 지식재산 스타트업 경진대회’ 수상팀을 대상으로 ‘투자유치설명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지식재산 스타트업 경진대회’는 범부처 통합 창업경진대회인 ‘도전! K-스타트업’의 예선리그로서, 산업부는 수소에너지 분야 예비창업자 지원 및 기술력 확보를 위해 특허청과 협업, 올해부터 수소분야를 신설·추진했다.

지난 4~5월 진행한 공모에 총 380개사가 지원, 29.2: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고, 국민참여심사에도 약 1900여명이 참가하는 등 창업자와 국민들의 관심이 뜨거웠다.

수소분야 유망 지식재산 창업기업은 최우수상인 산업부장관상에 ‘모빌리티 수소연료전지 스택용 금속분리판 제조 시스템’을 개발한 ㈜엘프시스템이 차지했다. 

특허청장상에는 ‘마이크로웨이브 스팀 플라즈마를 활용한 수소생산기지’를 개발한 ㈜윈테크에너지, H2KOREA회장상에는 ‘1.5kW급 공랭식 수소연료전지 파워팩’을 구현한 테라릭스㈜가 선정됐다.

신산업분야에서는 ㈜티아이(고주파를 이용한 새로운 방식의 백내장수술기구), ㈜라피끄(천연식물 연화기술 및 생물전환 기술)가 각각 산업부장관상, 특허청장상을 수상했다.

이번에 선발된 유망 지식재산 창업기업(13팀)에게는 총 2300만원의 포상, 범부처 통합본선 진출권 부여와 함께, 산업부, 특허청, 협력기관이 공동으로 전문가 기술 컨설팅, 상용화지원, 신용보증 등 다양한 창업‧사업화 후속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산업부와 특허청 관계자는 “올해 부처간 협업으로 탄소중립시대 주목받는 수소분야의 유망한 지식재산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육성하는 발판을 마련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면서 “지식재산 창업기업들이 코로나19 이후 미래 신산업의 주역으로 성장해 나가도록 다양한 민관협력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산업부와 특허청은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시상식을 생략하고, 창업기업의 사업화 자금확보 지원을 위해 은행권청년창업재단(디캠프), 벤처투자자 약 20여명과 함께 비대면 투자유치설명회를 가졌다.

지식재산 창업기업들은 우수한 지식재산 포트폴리오와 기술적으로도 상당한 수준의 창업아이템으로 투자자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와 함께, 창업기업들이 실질적인 투자유치 성과를 이뤄낼 수 있도록 11월에도 신용보증기금과 공동으로 투자유치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정애 기자
정애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