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중견기업 대기오염물질 저감 지원 강화한다
중소‧중견기업 대기오염물질 저감 지원 강화한다
  • 정애 기자
  • 승인 2022.02.08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산업단지환경개선 인프라 구축 추진…총 160억 투입
IoT기반 대기오염물질 모니터링 시스템‧통합관리플랫폼 구축
“향후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중소‧중견 제조사업장 구축 기대”

[에너지신문] 앞으로 중소‧중견기업 제조사업장의 대기오염물질 배출저감을 위한 정부지원이 강화될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8일 ‘산업단지환경개선 인프라 구축사업’을 공고하고, 오는 4월부터 2024년 12월까지 총 사업비 160억원(지방비, 민간부담금 포함)을 투입, 대기오염물질 저감장비 구축, 현장실사 및 맞춤형 컨설팅 등을 통해 중소‧중견기업의 대기오염물질 배출저감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구축사업은 IoT 및 대기환경분야 관련 연구개발 역량을 보유한 연구소, 대학 등 비영리기관을 대상으로 공모절차를 통해 사업 수행기관 1곳을 선정, 대기오염물질 배출저감을 위한 IoT기반 실시간 대기오염물질 모니터링 시스템을 도입하고 이를 통해 측정된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분석, 오염물질 배출농도 정보 공유·관리가 가능한 통합관리플랫폼을 구축한다.

또한 산업단지내 오염물질 배출농도 측정결과를 토대로 관련 사업장의 배출농도 저감을 위한 현장실사 및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하는 한편, 대기오염물질 저감기술 보유기업에 대해서는 자체 역량강화를 위해 기술력 향상‧성능평가 등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최남호 산업부 산업정책관은 “이번 사업은 IoT기반 통합관리지원을 통해 산업단지의 대기오염물질 배출저감 지원을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사업”이라고 강조하면서 “앞으로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중소‧중견 제조사업장을 구축하고, 관련 기업의 친환경 경영 및 기술 고도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이번 구축사업은 8일부터 산업부(www.motie.go.kr), 한국생산기술연구원(www.kitech.re.kr), 국가청정생산지원센터(www.kncpc.or.kr) 홈페이지 등에 게재되며 오는 3월 24까지 사업신청을 받고, 서면검토 등 평가과정을 거쳐, 4월 중에 사업 수행기관이 선정될 예정이다.

정애 기자
정애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