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지자체·이전기관과 혁신도시 환경정화 합심
가스안전公, 지자체·이전기관과 혁신도시 환경정화 합심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2.05.19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음성군 공무원 및 소비자원 등과 직원 약 160여명 참여
▲ 가스안전공사가 19일 주관한 충북혁신도시 환경정화 활동에 지자체 공무원과 소비자원, 고용정보원, 과학기술평가원 직원 등 160여명이 참석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가스안전공사가 19일 주관한 충북혁신도시 환경정화 활동에 지자체 공무원과 소비자원, 고용정보원, 과학기술평가원 직원 등 160여명이 참석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는 19일 본사가 위치한 충북혁신도시 일대 미관을 정비하고 깨끗한 도시환경을 만들기 위한 정화활동에 앞장섰다.

정화활동에는 공사 직원 80명을 포함해 충북도, 음성군(맹동면) 공무원 및 한국소비자원, 한국고용정보원,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등 4개 공공기관 직원 약 160여명이 참여했다.

각 기관 참가자들은 혁신도시 인근 상가들이 밀집한 5개 구역을 약 두 시간에 걸쳐 청소했다. 무분별하게 방치된 쓰레기와 불법 광고물 등을 제거하고 도시 미관을 해치는 배수시설 쓰레기와 도로주변 쓰레기를 정리해 혁신도시 환경개선에 기여했다.

임해종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은 “이번 활동으로 쾌적하고 깨끗한 혁신도시 환경조성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완수하고, 지역사회에도 크게 이바지 할 수 있는 ESG 경영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한국가스안전공사 전경.
▲ 한국가스안전공사 전경.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