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 노오선 한국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
[동정] 노오선 한국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2.06.23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농협목우촌 김제육가공공장 현장 점검

[에너지신문] 노오선 한국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는 23일 전북 김제시 소재 (주)농협목우촌 김제육가공공장을 방문해 현장점검 및 경영진과의 환담을 나눴다.

▲ 노오선 한국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가 23일 (주)농협목우촌 김제육가공공장을 방문해 현장점검을 하고 있다. 및 경영진과의 환담을 나눴다.
▲ 노오선 한국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가 23일 (주)농협목우촌 김제육가공공장을 방문해 현장점검을 하고 있다.

농협목우촌은 1995년에 설립 후 육가공, 식육제품, 햄 등의 제품을 전문으로 생산하고 있는 전라북도 내 대표 축산물 공급 기업이다.

농협목우촌 관계자는 “신뢰받는 세계최고의 축산종합식품 대표브랜드로 성장해 소비자가 사랑하는 제품을 만들어 소비자 중심의 건강한 식문화를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며 "축산물 가공공정의 핵심설비 중 하나인 독성가스 냉동제조시설(암모니아 1143 RT)의 가스사고 예방으로 ‘무재해공장’을 달성하기 위해 전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노오선 기술이사는 현장을 점검하며, 독성가스 냉동제조시설의 안전운전을 통한 가스사고 예방을 당부했다.

특히 가스사고 예방 관련 비상조치, 교육훈련, 운전지침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비상시 자동제어시스템인 고압차단장치와 안전장치인 안전밸브의 유지관리를 독려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