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시설물 악영향 주는 가로수 뿌리, ‘도시가스배관은 이상無’
지하시설물 악영향 주는 가로수 뿌리, ‘도시가스배관은 이상無’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1.11.25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동도시가스, ‘가로수 시설 영향 분석’ 통해 선제적 대응 모색
가스학회 가을학술대회서 도시가스협회 특별세션 참가자 호응

[에너지신문] 가로수 뿌리가 주변에 매설된 도시가스배관 및 가스시설물에 어떤 영향을 줄까?

가로수 아래와 주변에는 도시가스 배관 뿐만 아니라 다양한 지하 매설물이 매설되어 있다. 특히 가로수 뿌리는 수분을 찾아 성장하기 때문에 상수도, 하수도 등의 수분이 있는 배관에 침투, 손상시키는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 도시가스 밸브박스 아래로 침투한 뿌리
▲ 도시가스 밸브박스 아래로 침투한 뿌리

이에 가로수 뿌리와 주변에 매설된 도시가스 공급시설의 상관 관계를 검토하고 기존에 매설된 공급시설은 보강, 신설되는 공급시설은 시공방법을 개선하는 등 종합적인 검토를 통해 설비의 건전성을 확보하기 위한 연구결과가 나와 주목된다.

경동도시가스가 25일 대전 호텔인터시티에서 열린 한국가스학회 가을학술대회의 특별세션 ‘도시가스 안전관리시스템’에서 발표한 ‘가로수가 도시가스 공급시설에 미치는 영향 분석을 통한 건전성 확보방안 연구’는 매우 흥미로운 결과를 보여준다.

이에 따르면 가로수 주변에 매설된 지하시설물은 타 공사 등 시설관리 시 가로수 뿌리가 위해 요소로 작용하고 있으며, 가로수 뿌리는 도시가스배관에는 침투하지 않으나 밸브박스에는 수분과 산소를 찾기 위해 박스 내로 침투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도시가스 배관은 상, 하수도 배관과 달리 가로수 뿌리가 내관 내부로 침투하거나 배관을 휘감는 사례는 발견되지 않았지만 가로수 뿌리의 침투 및 성장으로 도시가스시설 손상복구 및 유지관리에 따른 비용 발생은 우려됐다.

경동도시가스는 “도시가스시설물 내 가로수 뿌리 침투로 부터 배관건전성 확보를 위한 해결방안으로 ‘밸브박스 뿌리침투 현장조사’와 ‘방근시트 시범적용’을 중점적으로 추진했다”라며 “시설물 건전성 확보방안으로 ‘설치기준 정립’과 ‘방근대책수립’을 도출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도시가스 배관은 수분과 산소가 있는 상, 하수도와 달리 배관 내 뿌리침투 및 휘감는 가능성이 낮아 방안에서 제외했고, 가로수 뿌리 특성과 포장재의 투수성 등을 고려한 가로수와의 설치 간격, 심도, 수종을 고려한 가스시설 설치기준의 필요성이 제기됐다.

이에 경동도시가스는 현업부서의 현장조사를 통해 2개월간 117개소가 조사됐으며, 조사내용을 밸브박스 내 뿌리 침투 현황과 수종별 현황으로 정리하고 가장 침투율이 높은 왕벚나무와 은행나무에 대해 밸브박스 내 뿌리 침투 현황을 적용한 결과 밸브박스 내 가로수 뿌리 침투율은 62%로, 수종별 침투율은 은행나무(39%), 왕벚나무(35%)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수종별 침투율이 높은 두 수종(왕벚나무, 은행나무)에 대해 침투 현황을 다시 확인했지만 뿌리로 인해 점검 시 장애를 느끼는 시설물은 1% 이하, 시설물 내 뿌리 침투로 인한 피해를 확인한 결과 점검 시 장애를 느끼는 시설물은 1% 이하로 미미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로수 관련 현장 Data 수집 및 분석’을 진행한 결과 가로수 뿌리가 지하 매설물에 영향을 주는 것과 마땅한 설치기준이 없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에 방근대책 도출과 현장 Data를 통한 시설기준 정립을 통해 향후 가로수 인근 시설물에 대해 안전성을 확보할 방침이다.

경동도시가스의 관계자는 “본 과제를 추진한 결과 현재까지 시설물에 대한 피해는 미미하고 현재 적용하고 있는 밸브박스 시공방법 개선적용 등으로 안전 확보가 가능하며 시설물 설치 기준은 현장 여건에 맞춰 적용하면 안전성 향상이 가능하다”라며 “가로수 뿌리 영향 저감을 위한 기술적 역량 향상으로 공급시설 안전성 확보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한국가스학회 가을 학술대회에서는 한국도시가스협회가 ‘도시가스 신성장 동력확보’와 ‘도시가스안전관리시스템’ 특별세션을 진행해 참가자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었다.

▲ 방유진 한국도시가스협회 과장이 특별세션 '도시가스 신성장 동력확보'에서 '가스산업의 탄소중립 적응 방안에 관한 연구'를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 방유진 한국도시가스협회 과장이 특별세션 '도시가스 신성장 동력확보'에서 '가스산업의 탄소중립 적응 방안에 관한 연구'를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